삼성전자 'AI·청소기능 강화' 2020년형 에어컨·공기청정기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 모델들이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소개하고있다.
<삼성전자 모델들이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소개하고있다.>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과 청소 기능을 강화해 더 똑똑하고 편리해진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를 공개했다. 에어컨 구매 시기가 점점 빨라지는 트렌드를 감안해 주요 업체 중 가장 먼저 신제품을 발표하고, 판매에 돌입한다.

삼성전자는 15일 서울 우면동 삼성전자 서울 R&D캠퍼스에서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공개했다.

2020년형 무풍에어컨은 AI로 사용성을 개선하고, 소비자들의 관리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우선 삼성 무풍에어컨 갤러리와 삼성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를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이지케어' 기능을 추가했다. 이지케어 기능을 적용한 무풍에어컨은 별도 도구 없이 전면 패널 전체를 쉽게 분리할 수 있도록 설계해 내부 팬 블레이드까지 청소할 수 있다. 또 열교환기를 동결시킨 후 세척하는 기능도 새로 적용해 눈에 보이지 않는 부분 위생까지 고려했다. 에어컨 가동을 종료할 때마다 남아있는 습기를 없애는 3단계 자동 청소 건조 기능도 갖췄다.

AI 기능 강화도 두드러진다. 삼성전자는 빅스비를 적용한 음성인식 기능을 스탠드형뿐만 아니라 벽걸이형에도 확대 적용해 방안이나 거실 어디에서든 음성 명령만으로 제품을 제어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방마다 에어컨을 설치하기를 원하는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실외기 1대에 스탠드형 제품1대와 벽걸이형 에어컨 2대를 설치할 수 있는 홈멀티 모델도 확대 도입한다.

디자인도 한층 개선했다.

삼성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소비자 취향과 인테리어에 맞게 외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제품 하단부 '아트패널'을 업그레이드 했다. 브라운과 그레이 본체 색상에 아트패널 9종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냉기를 더 풍성하게 내보내는 '와이드 무풍 냉방' △냉기를 더 멀리 확산시켜 주는 '서큘레이터 급속 냉방' △3중 필터시스템에 'e-헤파(HEPA) 필터'까지 더해 넓은 공간도 빠르게 청정해 주는 '대용량 미세청정' △빅스비와 스마트싱스를 통한 다양한 AI 기능도 그대로 적용했다.

벽걸이 에어컨 기능도 업그레이드했다.

삼성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는 기존 스탠드형 제품에 사용하던 '와이드 무풍 냉방'을 적용했다. 와이드 무풍 냉방이 적용된 벽걸이형 제품은 기존 대비 11% 더 넓어진 무풍 패널의 '마이크로 홀'을 통해 더 풍부해진 냉기를 내보낸다. 또 신제품은 크기가 약 12% 확대된 팬을 적용해 더 빠른 속도로 방안 전체를 냉각한다. 방안 온도를 33도에서 25도로 낮추는데 소요되는 시간이 약 15분대로, 같은 냉방 면적을 가진 벽걸이형 에어컨 중에서 가장 냉각 속도가 빠르다.

벽걸이 신제품은 무풍 에어컨 갤러리에만 적용했던 빅스비를 기반으로 한 음성인식과 모션센서도 추가해 더 스마트해졌다. 팬 크기가 커졌지만 제품 외관 폭은 5㎝ 가량 줄어든 슬림 디자인을 구현했다.

함께 공개한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는 99.999% 초미세청정 집진필터를 탑재했다. 직바람과 소음을 최소화한 '무풍 청정' 기능, 분리와 결합이 자유로운 큐브 디자인이 특징이다.

2020년형 무풍큐브는 필터시스템을 강화해 기존 '필터 세이버'와 같이 전기적 성질을 활용한 별도 장치 없이 필터만으로도 99.999% 수준의 집진 효율을 구현한다. 필터 수명 역시 최대 2배로 증가시킨다.

2020년형 무풍큐브는 15일에, 무풍에어컨은 17일에 각각 출시한다.

이재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무풍에어컨은 2016년 첫 출시 이래 냉방 성능은 물론 청정 기능과 디자인까지 진화를 거듭하며 사계절 필수가전으로 자리매김했다”면서 “올해 신제품을 통해 주거 환경을 더욱 쾌적하게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