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티카, 공식 스토어부터 KF94 마스크 판매 재개

에티카 KF94 마스크 공식 스토어 재입고
<에티카 KF94 마스크 공식 스토어 재입고>

마스크 브랜드 '에티카(ETIQ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전량 품절된 KF94 미세먼지 마스크 제품 판매를 재개한다고 7일 밝혔다.

에티카는 공식스토어를 시작으로, 제조사 추가 생산 후 온오프라인 유통채널을 통해 순차적으로 상품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이와 함께 비정상적인 가격으로 마스크를 되파는 사재기 행태를 막고 더 많은 소비자들이 제품을 받아볼 수 있도록 구매 수량을 ID 1개당 1세트(10개입X3ea)로 제한한다.

또한 주문 상품은 순차적으로 배송될 예정이며, 물류 처리 캐파 초과 시 주문일로부터 7일을 초과하지 않도록 관리할 방침이다.

이번에 재입고된 에티카 KF94 에어웨이 라운드베이직 마스크는 식약처 및 외부 전문 시험 기관을 통해 입증된 안전성을 바탕으로 패션성을 강화한 제품이다.

독자 기술로 개발한 고효율 여과 집진 필터로 미세 입자를 차단해 황사, 초미세먼지 등 입자성 유해물질과 감염원으로부터 호흡기를 보호해준다.

에티카 관계자는 “마스크를 구매해 고가로 되팔거나 자사를 사칭해 사기 판매를 하는 등 혼란한 시국을 틈타 폭리를 취하는 일부 업자들이 있으나 에티카는 앞으로도 동일한 가격 정책을 유지할 것”이라며, “이번 사태를 매우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을 위해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제품 공급 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준호기자 junh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