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청암상 기술상에 허염 실리콘마이터스 대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허염 실리콘마이터스 대표
<허염 실리콘마이터스 대표>

포스코청암재단은 허염 실리콘마이터스 대표를 '2020년 포스코청암상' 기술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허 대표는 2007년 스마트기기 전력공급 필수 반도체인 전력관리통합칩을 국내 최초 개발했다.

포스코청암재단은 과학상에 홍성유 박사, 교육상에 돈보스코직업전문학교, 봉사상에 이란주 아시아인권문화연대 대표를 각각 선정했다.

홍성유 박사.
<홍성유 박사.>

홍 박사는 2014년부터 한국형 수치예보모델사업단장을 역임했으며, 한국 기상 환경에 최적화된 수치예보모델을 독자 개발했다.

돈보스코직업전문학교는 55년간 학교 밖 청소년 3000여명을 기술 인력으로 양성했다. 이 대표는 1995년부터 외국인 이주민의 삶의 질 개선 노력을 하고 있다.

시상식은 4월 8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열린다. 부문별 상금은 2억원이다. 선정은 작년 6월부터 각 분야에서 추천받은 후보자 172명을 대상으로 현지 조사, 전문가 평가 등을 거쳤다.

류태웅 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