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앤에스피, 강남구 개포동에 새 보금자리 마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앤앤에스피 직원들이 사무 공간을 대폭 확장한 신사옥에서 스마트 산업 보안 대표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의지를 다졌다.
<앤앤에스피 직원들이 사무 공간을 대폭 확장한 신사옥에서 스마트 산업 보안 대표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의지를 다졌다.>

스마트 산업보안 기업 앤앤에스피(대표 김일용)는 산업 보안 현장의 요구 사항을 신속하게 R&D와 일방향 전송 솔루션 '엔넷다이오드' 등 제품에 반영하기 위해 사옥을 강남구 개포동으로 최근 확장·이전했다.

회사는 작년 말 창립 16주년을 맞아 올해 운영기술(OT)보안 전문기업으로 초석을 다지고 해외투자자금을 유치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 원년으로 삼겠다는 포부를 밝힌 데 이어 새로운 모습으로 도약하기 위해 보금자리를 바꿨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