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人사이트]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 "지자체에 블록체인 방문기록 솔루션 공급할 것"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人사이트]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 "지자체에 블록체인 방문기록 솔루션 공급할 것"

“현재 복수 지자체, 기관에 블록체인 기반 방문기록 솔루션 공급을 협의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개인정보 진위 논란, 개인 사생활 침해 이슈가 불거지고 있습니다. 블록체인으로 이 같은 논란을 불식시키고자 합니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최근 본지와 인터뷰에서 지자체 솔루션 공급 기대감을 드러냈다.

아이콘루프가 이 기술을 토대로 출시한 서비스가 '비짓미'다. 탈중앙화신원인증(DID) 서비스다. 빌딩 관리 솔루션으로 적용처가 늘어나고 있다.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을 적용해 정보 신뢰성이 높다. 관리자는 방문자 출입 기록을 정확하게 관리한다. 방문자는 필요한 개인정보만 선별 노출해 사생활을 보호할 수 있다.

김 대표는 “코로나19로 출입기록 관리 수요가 크게 늘었다. 현장에선 방명록에 의존하는 것이 현실”이라면서 “방문자로선 개인정보를 통째로 넘겨야 하는 불안감이, 관리자는 출입기록 관리 부담이 페인포인트”라고 설명했다.

블록체인으로 양측 애로를 해결했다는 것이 김 대표 설명이다. 확진자 동선으로 사생활 노출 논란이 커졌다. 실제 신상노출을 걱정한 방문자가 거짓 정보를 기입하기도 했다. 이태원 클럽 감염사태에서도 정부 방역에 혼선을 줬다. 사생활 침해 우려가 방역에 악영향을 끼친 것이다.

사업장에 별도 디바이스를 구비하지 않아도 되는 점 역시 강점이다. QR코드로 방문기록을 남길 수 있어서다. 확진자가 발생했을 때 사업자가 아닌 지자체만 확진자 신원을 확인할 수 있다.

방문기록 솔루션 공급 타진과는 별개로 아이콘루프는 주요 서비스인 '마이아이디' 앱 공개를 목전에 뒀다. 김 대표는 “아이콘루프 DID 서비스인 '마이아이디' 앱을 내달 초 내놓는다”고 밝혔다.

마이아이디는 '브루프'란 자기 인증 서비스를 기본 제공한다. 졸업증명서, 교육과정 수료증 등 개인 자격사항을 증명한다. 최초 인증절차만 거치면 필요할 때마다 자격증명을 즉시 제공한다.

금융기관과의 DID 연동도 예고했다. 이르면 7월부터 DID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이콘루프가 주축이 된 DID 연합체 '마이아이디얼라이언스'엔 다수 금융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신한은행, IBK기업은행, BNK부산은행 등이 동참한다.

그는 “마이아이디 출시 직후 시중은행 앱에서도 DID 기반 본인 인증 방식이 곧 탑재될 것”이라면서 “금융기관 본인인증 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을 만큼 마이아이디 DID 신뢰성이 높다. 사용처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