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페어 2020] 에어콕, 공기 질 모니터링하는 ‘스마트에어콕 트리플콤보’ 선보인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 = 에어콕 제공
<사진 = 에어콕 제공>

에어콕(대표 조흔우)은 오는 12월 17일 (목)부터 19일 (토)까지 3일간 코엑스 B홀에서 열리는 '에어페어-미세먼지 및 공기산업박람회(AIR FAIR 2020)'에 참가해 스마트에어콕 트리플콤보를 선보인다.

사진 = 에어콕 제공
<사진 = 에어콕 제공>

스마트에어콕 트리플콤보는 온도, 습도, 이산화탄소,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포름알데히드, 휘발성유기화합물 등 총 9가지 측정센서가 탑재된 공기질측정기·모니터링 시스템이다. LTE, 이더넷, WIFI 중 원하는 통신모듈로 실시간 실내 공기 질을 측정·진단하고 그에 따른 행동요령 정보를 제공한다.

KTR 미세먼지 성능인증 1등급 제품으로 자체 서버와 아마존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한 원격 제어와 쾌적 공기 질 수치에 따른 자동 연동 제어가 가능하다. 대상시설 별 차별화된 통합공기질관리지수 측정과 관리자를 위한 공기 질 데이터 분석 리포트 다운로드 기능까지 있다. 통신환경에 제약이 적어 공간에 따라 편리한 활용이 가능하다. 따라서 전기만 연결할 수 있으면 어느 곳이든 그곳의 공기 질을 실시간 측정해 모바일 앱이나 웹상에서 직관적인 데이터를 바로 볼 수 있어 초보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이에 더해 기간을 설정하여 그동안의 공기 질 측정 데이터를 엑셀파일과 PDF 리포트 형식으로 다운로드할 수 있어 보고하기도 편리하다.

사진 = 에어콕 제공
<사진 = 에어콕 제공>

조흔우 대표는 “에어콕은 환경 IT전문가들이 건강하게 숨 쉬는 세상을 꿈꾸며 창업한, 공기 질 데이터를 측정하여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는 쾌적공기질 측정 및 관리 전문기업입니다. 대한민국의 안전한 공기를 지키고 평온을 제공하고 싶습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에어페어는 국내 미세먼지 저감 및 제어, 실내공기질 개선산업을 대표하고 최신 트렌드를 주도하는 국내 최대의 미세먼지 전문 전시회로, 참가기업의 효율적이고 성공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한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