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L, 2020년도 콘크리트 기술경연대회 시상식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은 9일 한국과학기술회관 SC컨벤션센터에서 '2020년도 콘크리트 기술경연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2020년 제27회 콘크리트 기술경영대회 시상식이 9일 서울 강남구 SC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김동호 KCL 부원장(앞줄 오른쪽 세 번째) 등 참석자들.
<2020년 제27회 콘크리트 기술경영대회 시상식이 9일 서울 강남구 SC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김동호 KCL 부원장(앞줄 오른쪽 세 번째) 등 참석자들.>

이번 시상식에서 아주산업, 한밭대, 공주대 세 개 팀이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받았다. 국가기술표준원장상에는 한라엔컴 여주사업소, 계명대, 강원대를 포함한 일반부 8팀, 학생부 7팀, 혁신부문 6팀이 각각 이름을 올렸다. 기술유공자 산업부장관 표창에는 김진욱 유진기업 서서울팀장 등 7명이 선정됐다.

지난 1994년 시작한 콘크리트 기술경연대회는 국내 최대 콘크리트 품질 및 안정성 관련 행사다. 올해는 품질부문 일반부 39팀과 학생부 12팀, 혁신부문 학생부 7팀 등 총 58팀이 참가했다.

김동호 KCL 부원장은 “매년 콘크리트 관련 기술자 사기를 고취하기 위해 시상식을 열고 있다”면서 “콘크리트 품질 개선과 경쟁력 강화에 기여해 국민 안전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