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대보그룹 챔피언십 개최 조인식…10억원 규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보그룹 챔피언십 개최 조인식에서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과 강춘자 KLPGT 대표이사. 사진=KLPGA
<대보그룹 챔피언십 개최 조인식에서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과 강춘자 KLPGT 대표이사. 사진=KLPGA>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내년 7월 '대보그룹 챔피언십(가칭)' 개최를 위한 조인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KLPGA는 이날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대보그룹 본사에서 대보그룹 최등규 회장, KLPGT 강춘자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조인식을 열었다.

2021시즌 KLPGA투어로 열리는 대보그룹 챔피언십은 대보그룹이 주최하고 KLPGA가 주관하며 내년 7월 서원밸리컨트리클럽에서 총상금 10억 원 규모로 열린다.

올해로 창립 40주년을 맞이한 대보그룹은 1981년 대보실업을 시작으로 건설, 유통, 통신, 레저 분야에서 연 매출 약 2조 원을 기록하는 중견 그룹이다. 대보그룹 소유의 서원밸리컨트리클럽에서는 그린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골프 대중화와 골프 문화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은 “창립 40주년을 맞이한 뜻깊은 2020년을 KLPGA투어와 조인식으로 마무리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경기가 어려운 상황에서 대회를 유치하는 것 또한 기업의 역할이자 사회공헌활동이라고 판단하여 본 대회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