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드 플레이 사진과 영상을 남기자...'골프존앨범' 론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필드 플레이 사진과 영상을 남기자...'골프존앨범' 론칭

누구나 홀인원 플레이 영상을 소장할 수 있다?

골프존이 골프장에서 플레이한 모습을 사진과 영상으로 기록하고 관리할 수 있는 '골프존앨범' 모바일 앱 서비스를 론칭했다고 10일 밝혔다.

골프존앨범은 나의 플레이 모습을 사진과 영상으로 담을 수 있는 모바일 앱 서비스다. 일자별 라운드한 사진과 영상, 스코어 등을 확인 및 공유할 수 있다. 주요 서비스로는 PAR3 나스모(나의 스윙 모션), 티샷 나스모, 스코어카드 등이 있다.

골프존이 업계 최초로 선보인 PAR3 나스모는 PAR3 홀에서의 티샷, 그린 플레이 등을 인공지능(AI)이 자동 편집해 제공하는 서비스로, 티샷부터 홀인원 순간까지 하나로 이어진 영상을 소장할 수 있다. 퍼트 시 남은 거리까지도 데이터로 제공하는 PAR3 나스모는 현재 골프존카운티 안성H와 안성W 골프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골프존은 향후 볼/퍼트 궤적과 사운드 등 다양한 기능들을 업데이트해 골프존카운티 골프장 포함 전국 200개 골프장에 선보일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외에도 골프존앨범 앱을 통해 스코어카드 확인은 물론 캐디가 촬영해준 나의 라운드 사진들을 확인 및 지인들과 공유할 수 있어 눈길을 끈다.

골프존 박강수 대표이사는 "골프존앨범 앱은 많은 골퍼에게 추억을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