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K-컬처 융합의 미래',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개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스타트업 육성을 통한 미래산업 기반을 다지는 움직임이 빈번한 가운데, 주류로 성장한 K-컬처와 산업혁신을 아우르는 소위 'K-컬처테크'계 예비 유니콘기업 면모를 함께 공유하고 육성하기 위한 프로젝트가 추진되고 있어 관심을 끈다. 전자신문 미디어그룹 계열사 스타인테크는 온·오프라인 형태로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을 진행했다.


[기획]'K-컬처 융합의 미래',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개막

스타인테크는 컬처·바이오·에그·프롭·블록체인·에듀·키즈·핀테크 등 분야별 유망 스타트업을 집중 조명하며 성장 가능성을 높인다는 취지로 기획된 스타인테크 '스타트업 붐 업' 프로젝트다. 기업 이름과 같은 명칭에서 보듯 스타인테크가 추진한 바 있는 블록체인 기술 테마의 스타트업 경연대회 '트라이앵글'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단계 구성을 통해 대·중견기업과 VC(벤처캐피털)·액셀러레이터 등 분야별 전문가는 물론 대중으로부터 사업 역량과 방향성을 점검받고, 성장을 위한 실질 투자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이끈다는 데 핵심이 있다.

특히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은 스타인테크 프로젝트 서막으로, K-팝·K-드라마 등 콘텐츠와 함께 글로벌 주류로 성장한 K-컬처에 4차 산업혁명 핵심인 정보기술(IT)을 더해 여러 영역에서 K-컬처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한다는 취지로 전개돼 업계 내외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참가기업 로고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참가기업 로고>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은 5월 사전 접수를 통과한 스타트업과 업계 전문가 중심 심사 멘토 간 소통으로 전개되고 있다. 각 참가기업은 K-팝·영화·뷰티·여행관광·커머스 등 K-컬처 대표 요소와 IT를 결합시킨 다양한 서비스로 눈길을 모은다. 우선 K-팝 등 음악 방면으로는 △스마트폰 태깅을 통해 오프라인 팬덤 활동과 증강현실(AR)기술 구현이 가능한 근접무선통신(NFC)칩 기반 '칩디스크'를 개발한 사운드그램(대표 박미연) △550만 K-팝 팬을 보유한 후즈팬과 K-팝 주요차트 중 하나로 꼽히는 한터차트 등 대표서비스군을 비롯해 음악 빅데이터 솔루션 MBA를 통한 아티스트 엑셀러레이팅에 주력하는 한터글로벌(대표 곽영호) 등이 있다.

뷰티 영역으로는 △빅데이터 기반 스타일 추천 및 가상체험, 디자이너 상담 예약 등이 가능한 헤어뷰티 O2O 버츄어라이브(공동대표 이재열·심재현) △20년 경력 베테랑 트레이너 대표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출산 후 여성들을 위한 다양한 운동법과 도구 개발은 물론 비대면 홈트 프로그램 '아프론 클래스' 등을 론칭한 베이시아(대표 류수희) 등이 참가했다.


[기획]'K-컬처 융합의 미래',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개막

커머스 영역으로는 △중소형 e커머스 대상 인공지능(AI) 기반 MD업무 자동화 솔루션 '로보엠디'를 선보인 아이클레이브(대표 최윤내) △제주 해녀를 테마로 한 공연 및 콘텐츠와 시푸드 온라인몰을 더한 체험형 F&B O2O 해녀의 부엌(대표 김하원) 등이 있다. 여행관광 영역으로는 △한중 여행시장 패러다임 개선을 목표로 21개 통신사와 11명 현지마스터 연결은 물론 최근 AR 소통영역까지 폭을 넓혀가고 있는 만나통신사(대표 윤승진) △의료경영 및 관광사업 인프라를 바탕으로 외국인 글로벌 의료관광을 돕는 플랫폼 서비스 '쀼'의 운영사 헬스메디(대표 김용민) 등이 있다.


이밖에 총 구독자 5100만명 수준 크리에이터 2만명과 기업(1만3000여명) 수요공급을 이어주는 매칭 플랫폼 '크레브'의 디노스튜디오(대표 허정발), 독립·예술영화 중심 온라인 멀티플렉스를 지향하는 플랫폼 '온피프(Onfif)'의 포스트핀(대표 나일선) 등도 함께하고 있다.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심사멘토단.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심사멘토단.>

이들 기업은 30년 이상 벤처펀드 노하우를 지닌 3000억~4000억원 규모 운용자산 대성창업투자·보광창업투자, 정보통신기술(ICT)·바이오 등 혁신 분야에 이어 문화 방향에 대한 투자를 계획 중인 컴퍼니케이파트너스, 지식재산(IP) 원소스멀티유스(OSMU) 전문기업을 기치로 콘텐츠 산업에 적극적으로 나서는 KT 자회사 스토리위즈, 지난 한 해만 78건 이상 투자집행과 함께 업계 유공 표창을 수상한 바 있는 씨엔티테크 등 심사멘토들과 소통 속에서 자신들의 사업가치를 어필함과 더불어 보다 고도화된 서비스 아이디어를 구상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흐름은 단순히 콘텐츠 중심으로 흐르던 문화산업의 방향성을 다양하게 조명하는 것과 동시에 문화·기술 양 측면에서 시너지와 발전상을 가늠하는 계기를 열고 있다.


[기획]'K-컬처 융합의 미래',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 개막

스타인테크 컬처 시즌1은 내달 2일 심사 결과 발표와 함께 전문가 멘토링 및 사업협력 등의 방향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해당 결과들은 전자신문(온·오프라인)과 스타인테크 공식 소셜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네이버 포스트) 등으로 확인할 수 있다. 문경미 스타인테크 대표는 “10개 컬쳐테크 분야 스타트업은 각 분야에서 혁신을 이뤄낸 곳”이라면서 “성장 스토리가 현재와 미래를 이어주는 컬쳐테크의 핵심 영역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박동선 전자신문엔터테인먼트 기자 dspark@rpm9.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