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한국산업 서비스품질지수 11년 연속 1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한은행, 한국산업 서비스품질지수 11년 연속 1위

신한은행(행장 진옥동)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주관하는 '2021 한국산업의 서비스품질지수(KSQI)'에서 11년 연속 은행산업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KSQI는 서비스 평가단이 각 은행 영업점을 직접 방문해 직원의 대면 접점 서비스 품질을 객관적으로 측정하는 국내 유일 평가제도이다.

신한은행은 △올바른 상품 판매문화 확립을 위한 금융소비자 보호 활동 강화 △고객 접점별 맞춤 고객만족도 조사를 통한 실시간 고객 소통 △디지털 채널 기반으로 운영되는 비대면 영업점 디지털영업부 △미래형 혁신 점포모델 디지로그 브랜치 신설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디지로그 브랜치 등의 확대로 고객에게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며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금융소비자 보호 활동에도 더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