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국내 최초 '탄소 감축 전문조직' 신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태원 SK 회장. [사진= SK 제공]
<최태원 SK 회장. [사진= SK 제공]>

SK그룹이 탄소중립 실행력을 강화하기 위해 국내 최초 '탄소 감축 전문조직'을 구축했다.

SK그룹은 'SK탄소감축인증센터'를 신설하고 운영에 돌입했다고 25일 밝혔다. 국내 민간기업이 탄소 감축 방법 및 감축량을 인증하는 전문조직을 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센터는 그룹 최고 경영협의기구인 SK수펙스추구협의회의 환경사업위원회 산하에 설치됐다. SK가 독자 개발한 SK탄소감축인증표준 등을 활용해 그룹 차원 탄소중립 등 친환경 경영을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해당 표준은 SK 관계사 제품과 서비스를 기반으로 탄소 절감 방법과 감축 성과를 평가·인증한다.

SK는 탄소감축인증센터 신설에 따라 녹색 경영 신뢰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 환경사업위원회 그린 패러티 소위원장인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은 “민간 기업 최초 인증센터인 만큼 외부 평가기관과 투자자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각별한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면서 “중장기적으로 다양한 플레이어들이 참여하고, 자발적 탄소시장 생태계를 선도하는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류태웅 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