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저축은행, 'JT 아트뮤지엄_오르세 미술전'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JT저축은행, 'JT 아트뮤지엄_오르세 미술전' 개최

JT저축은행(대표 최성욱)은 고객과 임직원을 위한 문화향유 서비스 'JT 아트뮤지엄_오르세 미술전'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JT아트뮤지엄 활동은 본사를 내방하는 고객과 임직원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작품 향유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에서 기획한 사회공헌활동이다. 세계 유명 미술작으로 알려진 오르세 미술관 소장 모사품 10점이 본사에 전시된다.

2층 영업점에는 빈센트 반 고흐 대표작 '아를의 별이 빛나는 밤에'와 클로드 모네 '양산을 든 여인'을 감상할 수 있다. 이외에도 플랑수아 밀레 '만종', '이삭을 줍는 사람들', 폴고갱, 르누아르, 드가 등 다수 유명 작품이 비치됐다.

전시 기간이 종료되면 해당 전시품은 내부 임직원 옥션을 통해 기부금 재원으로 활용하거나, 지역 사회복지관에 해당 미술품을 기부할 방침이다.

최성욱 JT저축은행 대표는 “고객에게 마음의 위안을 주는 동시에 임직원 정서 함양 지원과 지역 사회공헌을 위한 아트셰어링 프로그램을 이어가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고객은 물론 지역 사회까지 두루 살피는 상생 경영을 실천하고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