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본현대생명, '코로나19' 의료진 지원 기부금 전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재원 푸본현대생명 사장(왼쪽)과 김흥권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 회장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기념촬영했다.
<이재원 푸본현대생명 사장(왼쪽)과 김흥권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지사 회장이 기부금 전달식을 마치고 기념촬영했다.>

푸본현대생명은 코로나19 의료진 지원을 위한 기부금을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에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감염병 예방 최전선에서 힘쓰는 의료진을 지원하기 위해 재난지원활동으로 마련했다.

대한적십자 서울특별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서울지역 의료진 등을 위해 기부금을 사용할 계획이다.

이재원 푸본현대생명 사장은 “코로나19 상황이 길어지면서 의료진 어려움이 증가하고 있다고 들었다”면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감염병 예방을 위해 밤낮없이 헌신하고 계신 의료진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