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시에나, 5G 네트워크 솔루션 공급 위해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결합된 5G 솔루션으로 5G 네트워크의 신속한 사전 검증 실현

삼성-시에나, 5G 네트워크 솔루션 공급 위해 협력
삼성-시에나, 5G 네트워크 솔루션 공급 위해 협력

삼성전자와 시에나(CIEN)는 5G 네트워크 솔루션을 시장에 공급하는 내용의 계약에 합의했다고 21일 밝혔다. 계약을 통해 삼성전자는 시에나 엑스홀 솔루션을 자사의 5G 솔루션과 결합, 차세대 고대역폭 분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 솔루션을 활용하는 통신 사업자는 네트워크 에지와 분산형 5G 아키텍처 내에 증가하는 5G 데이터 트래픽을 효과적으로 처리할 수 있다.

노원일 삼성전자의 네트워크 사업 부문 부사장은 “5G 시대가 열리면서 증강·가상현실과 고화질 영상 스트리밍과 같은 몰입형 서비스가 모바일 라이프의 중심이 됐다”며 “강력한 5G 서비스를 위해 현재 네트워크 아키텍처는 진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삼성은 시에나와 협력해 동급 최고의 5G 솔루션을 고객에게 공급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고객은 5G 미래를 지원하도록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진화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세부적으로 삼성의 5G RAN 및 5G 코어를 시에나의 엑스홀 라우팅 및 교환 포트폴리오와 차세대 MCP(Manage, Control and Plan) 도메인 컨트롤러와 결합한다. 이를 통해 고객은 5G 서비스를 완전하게 활용하는 동시에 네트워크와 클라우드 전반에서 대량의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네트워크 슬라이싱, IoT(사물 인터넷) 그리고 AI 기반 자동화와 같은 5G가 만드는 첨단 분야의 구축을 가속화하는데도 도움이 될 것으로 양사는 기대하고 있다.

맷 쿡 시에나 부사장은 “시에나는 삼성과 협력해 차세대 모바일 연결 기술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양사는 강력한 협력을 통해 뛰어난 개방성, 확장성 및 적응성을 가진 동급 최고의 5G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양사의 결합 상품은 시에나의 엑스홀 라우팅 및 교환 포트폴리오와 차세대 MCP 도메인 컨트롤러 그리고 삼성의 vRAN 솔루션, 기저대역 장비 및 무선 장비가 들어간 5G Core 및 RAN 포트폴리오를 포함하는 종단 간 솔루션 세트로 구성된다. 구성된 솔루션은 즉시 시장에 공급될 예정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네트워크 칩셋, 무선 및 코어를 포함하는 5G 솔루션 구현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완전 가상화 RAN, 코어 네트워크 및 사설 네트워크 솔루션 그리고 AI 기반 자동화 도구까지 첨단 5G 네트워크 구축을 주도하고 있다.

시에나는 코히어런트 광 기술, 라우팅 및 교환 그리고 분석 중심 자동화 분야 선도 기업이다. 시에나의 혁신 기술은 글로벌 네트워크 사업자를 포함해 모바일 백홀 네트워크의 토대를 이루고 있다.

윤대원기자 yun197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