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은행권 첫 '퇴직연금 ETF'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하나은행, 은행권 첫 '퇴직연금 ETF' 출시

하나은행(행장 박성호)은 은행권 최초로 확정기여형 퇴직연금(DC)과 개인형 퇴직연금(IRP) 가입자가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할 수 있는 '퇴직연금 ETF'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퇴직연금에서의 ETF 투자는 증권사에서만 가능했다. 하나은행이 퇴직연금 ETF를 출시함에 따라 은행에서도 퇴직연금 계좌에서 ETF 투자가 가능하게 됐다.

하나은행 하나원큐 앱에서 퇴직연금 자산을 ETF, 예금, 펀드 등으로 손쉽게 리밸런싱할 수 있다. 증권사와 동일하게 ETF 투자시 발생하는 추가 수수료가 없다.

하나은행 김미숙 연금사업단장은 “퇴직연금 ETF로 다양한 퇴직연금 포트폴리오 구성과 함께 수익률 관리도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