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탑스, 초록우산어린이재단&KBS라디오센터와 사회공헌 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인탑스(대표 김근하, 정사진)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KBS라디오센터와 협약을 체결하고 '희망충전 대한민국' 캠페인에 1억원의 후원금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여의도 KBS 본관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인탑스 윤규한 부사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KBS라디오센터 최봉현 센터장이 참석했다. 협약식을 열어 내 복지 사각지대와 취약 아동 지원에 대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이번 후원은 인탑스 '행복나눔 프로젝트' 일환으로 전개됐다. 행복나눔 프로젝트(Happiness Sharing)는 지난 2013년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차상위 계층 지원을 위해 인탑스, 서울시, 서울시 사회복지협의회와의 3자협약으로 처음으로 시작됐다.

좌)인탑스 윤규한 부사장, 중)KBS라디오센터 최봉현 센터장, 우)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좌)인탑스 윤규한 부사장, 중)KBS라디오센터 최봉현 센터장, 우)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연간 5억원의 예산을 편성해 현재는 경기 안양시, 경북 구미시까지 대상 지역을 확대했다. 생활필수품, 선풍기, 전기요 등 계절별 필요물품을 전달하고 있다.

현재까지 인탑스가 지원한 차상위계층 이웃은 총 7만 2000여 가구에 달한다.

김근하 인탑스 대표는 “회사 성장과 발전에는 우리 사회가 그 밑거름이 되었다는 점을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사회 각층의 따뜻한 지원으로 취약계층 가정 아이들의 삶이 더욱 희망적이고, 긍정적으로 변화될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