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에덴복지재단에 후원금 2000만원 전달

최형식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상무(왼쪽)가 김학수 에덴복지재단 이사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효성 제공]
<최형식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상무(왼쪽)가 김학수 에덴복지재단 이사장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효성 제공]>

효성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 사회적 기업 '에덴복지재단'에 후원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후원금은 에덴복지재단 내 장애인 직업재활 시설장비 교체와 노후환경 개선 등에 사용된다.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고용 유지, 안전사고 감소 효과가 기대된다.

효성은 에덴복지재단의 '컴브릿지(Computer+Bridge)' 사업을 위해 노후 전산기기 약 1200대도 전달할 예정이다. 컴브릿지는 컴퓨터·노트북·프린터·스캐너 등 폐기처분을 앞둔 기기를 수거, 재활용하는 데 장애인을 고용하는 사업이다. 현재까지 전산불용품 약 8300대를 기증했다.

효성이 지난 2014년부터 9년간 에덴복지재단에 후원한 누적액은 약 2억4000만원이다. 에덴복지재단에는 장애인 근로자 총 133명이 근무하고 있다.

류태웅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