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임직원 건강검진 플랫폼 '착한의사' 도입

호반건설, 임직원 헬스케어를 위해 데이터 기반 건강검진 플랫폼 도입
쉽고 빠른 검진 예약, 검진 결과 모바일 조회, 정밀검진 AI 추천 등 건강검진 편리성 제고
호반건설 자회사 플랜에이치벤처스, '착한의사' 운영사 비바이노베이션에 투자·서비스 고도화

호반건설이 데이터 기반 건강검진 플랫폼 착한의사를 도입해 임직원의 건강관리를 돕는다. 착한의사는 쉽고 빠른 검진 예약, 검진 결과 모바일 조회 등을 할 수 있고 인공지능(AI) 추천 등으로 건강검진 편의성을 높였다. 주말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에서 직원들이 착한의사로 건강검진 예약을 하고 있다.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
<호반건설이 데이터 기반 건강검진 플랫폼 착한의사를 도입해 임직원의 건강관리를 돕는다. 착한의사는 쉽고 빠른 검진 예약, 검진 결과 모바일 조회 등을 할 수 있고 인공지능(AI) 추천 등으로 건강검진 편의성을 높였다. 주말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에서 직원들이 착한의사로 건강검진 예약을 하고 있다.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
호반건설, 임직원 건강검진 플랫폼 '착한의사' 도입

호반건설이 데이터 기반 건강검진 플랫폼을 통해 임직원 건강관리를 돕는다.

호반건설은 임직원 건강검진 예약을 위해 비바이노베이션의 건강검진 플랫폼 '착한의사'를 도입했다고 5일 밝혔다.

국내 100만 회원이 이용 중인 건강검진 플랫폼 '착한의사'는 △검진 예약 △검진 결과 모바일 조회 △의료진 원격 상담 △건강 예후 모니터링 △맞춤 검진 인공지능(AI) 추천 등 원스톱 검진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호반건설 자회사 플랜에이치벤처스 투자 이후 오픈이노베이션 팀과 협업해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했다. AI 건강 데이터 분석을 통해 검진 전 개인에 적합한 검진을 안내하고 검진 결과에 따라 추가 정밀검진 안내를 받는 '주치의 서비스' 개발도 완료했다.

서비스 도입으로 호반건설 임직원은 본인의 누적된 의료기록(병원, 약국, 국가 검진, 종합검진 등)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이동이 많은 현장 임직원도 검진 기관 변동과 상관없이 본인의 검진 결과를 확인하고 차후 건강관리에 활용할 수 있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착한의사'를 도입해 임직원 검진 예약이 더 편리해졌고 인사 담당자 업무 효율성도 증대됐다”며 “임직원 건강관리를 위해 호반그룹 전 계열사 확대를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윤대원기자 yun1972@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