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대한민국 지속성장가능지수 음료부문 1위 선정

(왼쪽부터)롯데칠성음료 정찬우 ESG부문장, 한국표준협회 강명수 회장
<(왼쪽부터)롯데칠성음료 정찬우 ESG부문장, 한국표준협회 강명수 회장>

롯데칠성음료는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동반성장위원회가 후원하는 '2022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에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KSI)' 음료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KSI는 지난 2009년부터 한국표준협회가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 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국내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수준 및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조사다. 올해 KSI는 49개 산업, 210개 기업을 대상으로 전문가와 이해관계자 2만6000여명이 참여해 조직 거버넌스, 인권, 노동 관행, 환경, 공정운영관행, 소비자 이슈, 지역사회 참여발전 등 7대 핵심 주제를 기준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롯데칠성음료는 업계 최초 무라벨 생수 출시, 무색 페트병 전환 및 제품 경량화 확대 등 친환경 트렌드에 기민하게 대응해 환경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기능성 표시 식품 및 칼로리 부담없는 제로 칼로리 음료 등을 출시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그동안 진정성 있게 추진해 온 ESG 경영 활동이 KSI 음료부문 1위로 인정받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종합음료주류기업으로서 고객과 사회의 건강한 삶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박효주기자 phj2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