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1Q 애자일 랩 7기 출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첫번째 줄 왼쪽 여섯번째)이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왼쪽 네번째),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 오른쪽 두번째), 구태언 테크앤로 대표변호사(“ 오른쪽 세번째), 스타트업 대표들과 기념촬영했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첫번째 줄 왼쪽 여섯번째)이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왼쪽 네번째),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 오른쪽 두번째), 구태언 테크앤로 대표변호사(“ 오른쪽 세번째), 스타트업 대표들과 기념촬영했다.>

KEB하나은행(행장 함영주)은 을지로 본점에서 국내 스타트업 10곳과 혁신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Q 애자일 랩 7기를 공식 출범했다고 밝혔다.

1Q 애자일 랩은 KEB하나은행이 2015년 은행권 최초로 설립한 이후 총 54개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며 다양한 협업 성공사례를 창출하고 있는 핀테크 스타트업 멘토링 센터다.

선정된 스타트업에는 사무공간 제공과 하나금융그룹 현업 부서들과 사업화 협업, 경영 및 세무컨설팅, 외부 전문가 상담지원, 초기단계 시드 직접 투자를 포함한 다양한 직〃간접투자 등 광범위한 지원이 제공된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