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응용통계학과, 빅데이터 분석 경진대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연세대 응용통계학과는 '빅데이터 시대를 선도할 데이터사이언티스트 양성'이라는 주제로 엠브레인 패널 빅데이터 분석 경진대회를 5월 31일까지 연세대 대우관에서 개최한다.

연세대 응용통계학과, 빅데이터 분석 경진대회 개최

대회는 연세대에 새로 개설된 데이터사이언스 실전 수업과 연계해 참여할 수 있다. 마크로밀 엠브레인이 '패널 빅데이터®'를 제공한다. 패널 빅데이터®는 온라인 패널 프로파일 정보와 스마트폰 앱 이용 정보, 결제 정보 등을 포함한 빅데이터로 소비자의 관심사, 성향, 소비패턴 등 분석이 가능하다. 분석을 결합해 빅데이터 가치를 찾는 게 목표다.

박태영 연세대 응용통계학과장은 “작년부터 동문기업에서 빅데이터를 제공 받아 분석 경진대회를 매 학기 개최한다”며 “학생은 실제 기업 빅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는 경험을 얻고, 기업은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던 빅데이터의 잠재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학과는 미래 데이터사이언스를 양성하기 위해 데이터사이언스 관련 과목을 매 학기 새롭게 개설한다”며 “데이터사이언스학회인 '데이터사이언스랩@yonsei'를 창립하는 등 빅데이터 관련 학계와 산업계 간극을 줄이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덧붙였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