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하우시스, "글로벌 기업 도약"

LG하우시스, "글로벌 기업 도약"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LG하우시스 매출LG화학에서 독립 출범한 산업재 전문회사 LG하우시스가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LG하우시스(대표 한명호 www.lghausys.com)는 산업재 시장 국내 1위를 넘어 세계적인 수준의 기업으로 키워가기로 하고, 해외 사업 매출 비중을 현재 25%에서 오는 2015년께는 40%로 끌어올리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를 위해 LG하우시스는 미국·중국·러시아 등 주력 해외 시장에 과감한 투자를 단행키로 했다.

미국에서는 영업·생산 시스템을 정비해 사업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현지 자동차 메이커 3사를 대상으로 자동차용 소재 공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또 중국의 경우 완성창 사업을 늘리고 데코시트·고광택시트 등 신규 사업 투자를 강화할 계획이다. 러시아에서는 창호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현지 직접 투자나 인수합병(M&A) 등을 통해 생산 거점을 확보하기로 했다.

특히 LG하우시스는 창호재·인조대리석·고기능 표면재 등 국내 1등 주력 사업군에 집중적인 투자를 집행, 세계 시장 1위 사업을 적극 육성하고 신사업 영역에서도 세계적인 수준의 사업을 2개 이상 발굴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오는 2015년까지 1조원 가량의 설비 투자를 단행하고, 이 가운데 80% 이상을 1등 사업군 육성에 집중키로 했다. 세계 시장 1등 사업군 매출액을 오는 2015년에는 2조 9000억 규모로 성장시키겠다는 의지다.

한명호 대표는 “LG하우시스 창립을 계기로 종전 국내 시장 위주의 한계를 뛰어넘을 것”이라며 “오는 2015년에는 매출 4조원, 영업이익 4000억원 규모의 글로벌 기업으로 탄생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서한기자 hseo@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