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보안의식, 남성이 여성보다 더 떨어진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인터넷 보안 의식은 남성이 여성보다 떨어진다?”

22일 영국 PC어드바이저는 보안업체 PC툴스의 조사결과를 인용해 남성이 여성보다 온라인 보안에 둔감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온라인 뱅킹이나 쇼핑 이용시 남성의 47%가 같은 비밀번호를 사용하는 반면, 여성은 26%에 그쳤다.

또 남성의 60%는 e메일 첨부파일의 성격을 확인하지 않고 즉시 열어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은 48%로 남성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었다.

하지만 PC툴스는 남성의 85%가 소셜네트워킹 사기나 웹 공격, 교묘한 e메일 사기 등 다양한 형태의 보안위협에 대해 인지하고 있지만 절반에 가까운 여성은 소셜네트워킹이 위협이 될 수 있다는 점을 알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보안SW를 자동으로 업데이트되도록 설정한 비중은 남성이 불과 20%에 달해 여성의 절반 수준에 그쳤다. 더욱이 보안경고에 대해 남성의 30%는 ‘귀찮다’고 생각하며 무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정환기자 victolee@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