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네트워크, 삼성 휴대폰에 안테나 공급

탑네트워크의 PDS 기술이 적용된 휴대폰 안테나
<탑네트워크의 PDS 기술이 적용된 휴대폰 안테나>

탑네트워크(대표 김용문)는 자사의 인쇄 방식 휴대폰용 안테나가 삼성전자 휴대폰 1차 협력 업체인 파트론에 채택돼 삼성전자 휴대폰에 적용된다고 6일 밝혔다.

탑네트워크는 최근 삼성전자와 파트론의 신뢰성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하고 이달부터 초도 90만개 규모의 PDS 인테나(내장 안테나) 부품 생산에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PDS(Printing Direct Structure) 기술은 내장형 안테나를 제조하는 공법으로 도금용 구리잉크를 이용해 플라스틱 위 일정 부위에만 친환경 무전해 도금을 처리해 안테나를 만든다.

탑네트워크 측은 “PDS 기술에 따라 부품수의 감소, 제조공정 및 샘플 제작 일정 단축, 고밀도 3차원 패턴 구현에 따라 휴대폰을 슬림하게 만들 수 있다”면서 “무선 주파수 특성을 높여주기 때문에 휴대폰 감도가 향상되는 효과도 있다”고 밝혔다.

탑네트워크는 삼성전자와 같은 글로벌 휴대폰 기업이 PDS 기술을 채택함에 따라 향후 PDS방식 인테나 부품에 대한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이 회사의 월 생산능력은 1000만개로 향후 RFID, 모바일 제품 인테나 등 수요에도 적극적인 대응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윤건일기자 benyun@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