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휴대 단말 복수 인증 전자 결제` 미국 특허 취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다날(대표 류긍선·최병우)은 미국 현지법인이 `휴대형 단말기를 이용한 복수 단계 인증 전자 결제 방법`에 대한 미국 특허를 취득했다고 9일 공시했다.

이 특허는 한국과 미국, 중국에서 다날이 시행 중인 두 단계 휴대폰 결제 인증 과정이 모두 포함된 것이다. 불법 휴대폰 결제를 방지하기 위한 위험관리시스템(Risk Management System) 등의 기술도 추가됐다.

다날은 이번 특허 취득으로 미국 휴대폰 결제 시장에서 현지 경쟁사 진입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미국 디지털콘텐츠 시장은 약 11조달러 규모로 추정되고 있다.

류긍선 다날 사장은 “한국과 미국, 중국에서 특허를 취득하며 기술력을 인정받은 다날 휴대폰 결제 방식이 조만간 모바일 트렌드에 맞춰 국제적인 모바일 결제 표준으로 통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