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또 대박, 애니팡 성공 이어 이번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출시 한 달만에 손익분기점(BEP) 돌파

`카카오스타일`이 출시 한 달만에 손익분기점(BEP)을 돌파했다. 카카오스타일을 운영하는 위시링크(대표 김민욱)는 매출액 3억원을 달성해 분기점을 넘겼다고 밝혔다.

카카오톡 또 대박, 애니팡 성공 이어 이번엔…

웹애플리케이션(앱) 방식으로 제작된 서비스는 카카오톡 플랫폼에서 사용하는 패션 쇼핑몰 모음 서비스. 모바일 화면에 쇼핑몰에서 올린 상품 화보를 보고 클릭하면 각 쇼핑몰 아이템 목록이 가격과 함께 뜬다. 클릭한 뒤 링크를 타고 쇼핑몰로 이동해 바로 결제할 수 있다.

앱 수익 모델은 바둑판식으로 화면을 나눠 각 상자를 판매하는 것이다. 화보 느낌을 줄 수 있도록 고선명(HD, 1280×800) 화질의 사진을 써서 기존 웹 기반 쇼핑사이트와 차별화했다. 잡지를 넘기듯이 보고 모바일에서 바로 링크를 타고 들어갈 수 있어 `스타일 난다` `톰앤래빗` 등 유명 쇼핑몰들이 앞 다퉈 입점했다. 하루에 새로 등록되는 패션의류·잡화는 500개 이상이다. 이미 하루 순방문자수가 하루 30만명을 넘어섰다.

위시링크는 NHN·첫눈 등을 거친 김민욱 대표가 공동창업자 두 명과 함께 지난해 설립한 회사다. 김 대표는 “1년 넘게 쇼핑몰에 대해 고민을 해왔다”며 “모바일에 맞는 패션 콘텐츠를 만들었더니 입점한 쇼핑몰도 점점 신경써서 모바일 페이지를 만드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앞으로 카카오와 연동해서 푸시알람을 보내거나 카카오스토리로 담아가기 등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iOS, 안드로이드용 별도 모바일앱도 개발하고 있다.

오은지기자 onz@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