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보호]JB전북은행, 스마트폰에 IC카드 접촉하는 `세이프터치` 인증서비스 시행

스마트폰에 IC카드를 터치해 거래를 인증하는 서비스가 나왔다.

JB전북은행(은행장 김한)은 스마트폰에 IC카드를 터치해 금융거래를 인증하는 ‘세이프터치’ 인증 서비스를 시행한다. 이 서비스는 아이투맥스(대표 김근모)와 공동개발했다.

전북은행
<전북은행>

세이프터치 인증 서비스는 스마트폰 NFC 기능을 활용한다. 스마트폰과 카드에 부착된 IC칩의 물리적 접촉으로 거래를 인증하는 방식이다. 인터넷뱅킹, 스마트폰뱅킹의 공인인증서 발급 및 자금이체 등 중요거래 추가 인증 수단으로 제공된다.

스마트폰으로 거래 확인 후 카드를 터치해 거래 인증하면 최근 지능화되고 있는 보이스피싱, 메모리해킹 등의 전자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한다. 신용카드로 결제할 때도 스마트폰과 카드 터치 후 결제를 진행한다. 카드 분실이나 도난, 복사, 개인정보 유출에 따른 피해까지 예방할 수 있다.

추가 인증 수단이 제공되지 않아 상대적으로 보안이 취약한 텔레뱅킹 이체업무에도 이 기능을 활용할 예정이다. 서비스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전북은행 신용카드만 있으면 된다. 신용카드는 신규 신청 시 세이프터치 기능을 선택해 발급한다. 시행일 이후 발급받은 후불교통기능 카드 소지 고객은 영업점을 방문해 기능을 넣으면 된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