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워치로 결제하는 시대 열렸다...LG워치 세계최초 NFC결제 구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워치에 세계 최초로 결제 기능이 탑재됐다. 근거리무선통신(NFC) 기능을 적용했다.

이비카드(대표 이근재)는 LG전자 ‘LG워치 어베인 LTE’ 모델에 세계 최초로 대중교통 및 유통가맹점에서 결제 가능한 ‘캐시비 웨어(cashbee wear)’ 서비스를 탑재했다고 19일 밝혔다.

캐시비 웨어는 유심(USIM) 기반 NFC 스마트폰을 이용한 서비스로 핀테크 개념을 적용했다. 스마트워치의 캐시비앱과 별도 스마트폰앱을 통해 충전, 사용내역 조회, 대중교통 결제가 가능하다. 또 간단한 스마트폰 앱 설정을 통해 일정 잔액 이하로 충전금액이 줄어들면 ‘LG워치 어베인 LTE’가 자동으로 충전해 준다.

사용자가 ‘LG워치 어베인 LTE’를 대중교통이나 편의점 등 캐시비 사용처에서 결제 시 사용금액과 잔액을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기능도 국내 최초로 구현했다.

차재원 이비카드 컨버전스부문장은 “스마트워치로 교통과 유통에서 모바일 간편 결제가 가능하게 됐다”며 “웨어러블 디바이스 등 다양한 모바일 기기를 통해 대중교통은 물론이고 유통에서도 모바일 결제시장 확대의 획기적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