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3개 공공SW사업 추가 분할 발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달청은 지난 4월 공공 소프트웨어(SW)사업 분할 발주제도 마련 후 두 개 시범 사업을 분할 발주한 데 이어 세 개 공공 SW사업을 추가 분할 발주한다고 17일 밝혔다.

추가 분할 발주 사업 대상은 부산시 ‘민원통합관리시스템 구축 설계 용역’, 조달청 ‘나라장터 고도화 사업’, 광명시 ‘광명시 홈페이지 구축사업’이다.

이 중 부산시 민원통합관리시스템 구축 설계 용역은 설계와 구현을 별개 사업으로 발주하는 첫 시범 사례다. 설계에서 사용자 요구사항을 명확히 하고 예산액을 감안해 과업을 적정하게 조정한 후 구현 사업을 별도로 발주할 계획이다.

나머지 두 사업은 공동 계약으로 발주하는 ‘설계 우선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업 발주 형식은 단일이지만 설계 검증 절차를 거쳐야만 구현 사업자에게 과업을 넘겨줄 수 있다.

조달청은 상반기 발주한 두 사업에 대해 9월 현장 전문가 중심으로 설계검증위원회를 구성, 설계 품질 및 과업 적정성을 검토할 계획이다.

김상규 조달청장은 “SW 분할 발주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관련 법령 개정 등 제도화가 이뤄진다면 SW 업계 숙원인 제값 주기가 조기에 정착될 것”이라며 “공공정보화 사업에서 글로벌 수준 SW 발주 체제 확립을 위해 미래부 등 관계기관과 협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신선미기자 smsh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