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농사펀드`와 함께 청년 농사꾼 발굴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가업을 잇는 청년농부 공모전 <사진 네이버>
<가업을 잇는 청년농부 공모전 <사진 네이버>>

네이버는 27일 강원창조경제혁신센터, 농사펀드와 함께 청년 농사꾼을 발굴 지원하기 위한 `가업을 잇는 청년 농부`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가업을 잇는 청년 농부는 네이버가 다양한 청년 농부를 대상으로 판로 개척 등 다양한 방면을 지원하고자 진행하는 공모전이다. 농산물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농사펀드`와 함께 한다. 추후 농업 분야 다양한 지원 협력 체계를 마련한다.

친환경 먹거리 생산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고민하고 노력하는 만 19세~39세 사이 청년 농부라면 누구나 참여한다. 접수기간은 다음달 13일까지다. K-CROWD 사이트 내 공모전 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다운받아 접수하면 된다.

선발된 청년 농부에게 크라우드 펀딩 연계 등 네이버 플랫폼 활용 판로 확대, 농산물 디자인과 콘텐츠 제작 등 다양한 방면에서의 지원이 제공된다. 네이버 O2O 플랫폼 연계 등 추가 지원도 계획 중이다.

윤영찬 네이버 부사장은 “네이버는 다양한 분야 스몰 비즈니스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해나가는 플랫폼”이라며 “다양한 스몰 비즈니스가 스스로 성장하도록 돕는 것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