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텐센트, 獨BMW·VW·다임러 디지털지도 `히어` 지분 인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국 인터넷 기업 텐센트와 지도회사 나브인포(NavInfo), 싱가포르 국부펀드 GIC가 디지털지도 업체 히어(HERE) 지분 10%를 공동 인수한다고 27일(현지시간) 밝혔다.

텐센트 로고.
<텐센트 로고.>

히어는 BMW와 다임러, 폴크스바겐 등 독일 3개 자동차 제작사가 지난해 구글과 경쟁하기 위해 설립한 디지털지도 서비스 업체다.

노키아로부터 25억5000만유로(약 3조원)에 인수했다.

텐센트와 나브인포, 히어는 중국 시장에서 위치 기반 서비스 개발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었다.

텐센트는 중국과 해외에서 히어 플랫폼을 서비스에 이용한다. 나브인포와 히어는 중국에서 조인트벤처를 설립한다.

신혜권 SW/IT서비스 전문기자 hksh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