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코딩 교육기관 '멋쟁이사자처럼'과 융합기술인재 양성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민-관협력에 바탕을 둔 융합기술인재 육성에 더욱 힘을 기울인다.

31일 SBA 측은 서울 상암동 본사에서 코딩 및 소프트웨어 교육기관 ‘멋쟁이사자처럼’과 융합기술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이번 협약은 4차 산업혁명시대 가장 중요한 인력으로 대두되고 있는 코딩과 소프트웨어 등 융합기술인재 양성을 위한 민-관협력의 의미를 지니고 있다.

특히 'SBA 아카데미' 개방을 토대로 우수 교육콘텐츠 발굴 확산을 추진중인 SBA와 글로벌 코딩교육을 추진중인 '멋쟁이사자처럼'의 역량이 합해져 인재육성을 위한 기반이 단단히 구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SBA는 이번 협약을 토대로 내달 8~9일 서울 대치동 SETEC에서 진행될 무박2일 일정의 국내 최대 규모 해커톤을 시작으로 교육에 필요한 오프라인 플랫폼과 인프라 지원과 함께 후속 교육사업 구상 및 활성화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정익수 SBA 고용지원본부장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전문성을 보유한 민간의 우수한 전문기관 및 기업과의 협력을 확대하는 것이 목표”라며 “향후에도 SBA아카데미의 공간 및 플랫폼을 적극 개방하여 다양한 융합기술인재 양성 행사를 적극 유치, 인력부족으로 애로사항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게 우수한 인재를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