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모빌리언스, DR센터 고도화 작업 완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G모빌리언스는 서울 서초구에 있는 'DR(Disaster Recovery)센터' 고도화와 성능개선 작업을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DR센터는 천재지변 등 재해로 메인 결제시스템에 장애가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구축하는 일종의 백업 시스템이다. 평상 시 메인 결제시스템 정보를 동일하게 갖추고 있으면서 장애발생 시 시스템을 보완 작동시키는 역할을 한다.

국내 전자결제 업계 DR센터는 메인 결제시스템 대비 60~70% 수준이다. KG모빌리언스는 이번 고도화 작업을 통해 DR센터를 메인 결제시스템과 동일한 규모로 성능을 개선했다.

KG모빌리언스 관계자는 “메인 결제시스템에서 장애가 발생해도 중단 없이 안정적으로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DR센터 결제시스템 처리용량도 획기적으로 증가시켰다.

기존 시스템의 결제트래픽 처리 용량은 시간당 194만건(초당 540건)인데 비해 새 시스템 처리용량은 시간당 280만건(초당 780건)으로 대폭 늘어났다. 이 같은 처리용량은 국내 주요 전자결제 업체 가운데 가장 높은 수준이다.

이번 DR센터 고도화로 가맹점주 등 고객들에게 더욱 안정적인 전자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