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QLED 8K, CTA-8K 협회 인증 획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 QLED 8K, CTA-8K 협회 인증 획득

삼성전자가 2020년형 QLED 8K 전 제품에 대해 '8K 협회(8K Association)'와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로부터 8K 인증을 획득했다.

삼성전자는 2020년형 'QLED 8K' 전 모델이 미국 CTA '8K UHD' 인증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CTA는 지난해 9월 '8K UHD 로고' 인증 기준을 발표하며 화질선명도(CM)가 50%를 넘어야 한다는 조건을 포함했다. 삼성의 2020년형 모델들은 CM 값을 포함한 CTA 인증 기준을 모두 충족해 이달부터 시행되는 CTA의 '8K UHD 인증' 로고를 부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8K 협회에서도 인증을 받았다. 이번 인증에는 △해상도 7680×4320 △디스플레이 최대 밝기 600니트(nit) 이상 △영상 전송 인터페이스 HDMI 2.1 적용 △압축 방식 HEVC 확보 등 8K 디스플레이와 콘텐츠에 관련된 다양한 기준이 포함됐다.

8K 협회는 그동안 8K 생태계 확대를 위해 다양한 분야 회원사 확보에 주력해왔으며, TV 제조사 외에 패널 제조사, 칩셋 제조사, 콘텐츠 제작사, 스트리밍 업체, 장비 업체 등 다양한 분야로 참가 업체 규모를 확대해 현재는 총 22개 회원사가 가입돼 있다.

8K 협회는 지난 9월 8K 인증 기준을 발표했으며, 삼성전자의 뒤를 이어 다른 회원사들도 인증을 추진하고 있다. 8K 협회는 8K 인증 프로그램을 통해 점차 확대되고 있는 8K 시장에서 업계의 공통된 기준을 마련해 소비자들이 누릴 수 있는 8K 경험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8K 협회는 이외에도 8K 인증 기기 확대, 고품질 비디오 콘텐츠 시장 확보, 업계 성장을 위한 8K 기술 로드맵 개발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효건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전자가 8K 시장 선두에 있는 만큼 8K 협회는 물론 다양한 업체들과의 협력을 통해 8K 생태계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