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ONE 이용하는 알뜰족 2600 만명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J ONE 이용하는 알뜰족 2600 만명 돌파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 차인혁) 통합 멤버십 CJ ONE이 지난 해 회원 수 2600 만명을 돌파했다.

CJ ONE은 CJ 그룹의 다양한 브랜드에서 포인트를 적립, 사용하는 통합 멤버십 서비스다. 2017년에 이용 고객 2300만 명을 달성하고 2년 만에 2600만 명을 돌파했다.

연간 적립된 포인트 약 90%가 결제 시 현금처럼 사용되는 유용한 멤버십 서비스다. CJ 브랜드 이용 시 CJ ONE 포인트를 활용하면 알뜰한 소비가 가능하다.

CJ ONE 포인트를 이용하는 회원 제휴 브랜드 별 포인트 적립·사용 현황을 확인한 결과 올리브영에서 포인트를 이용한 회원이 가장 많았다. CGV, 투썸플레이스, 푸드빌 외식 브랜드(뚜레쥬르, 빕스, 계절밥상 등), 오쇼핑 순으로 이용했다. CJ ONE 주 고객층인 20∼30대 여성 회원 소비 트렌드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CJ ONE은 포인트를 적립하고 사용하는 서비스만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CJ ONE 애플리케이션으로 다양한 생활문화를 경험하는 혜택도 제공한다.

지난 해 약 90 만명 회원이 참여한 문화 초대 프로모션이 대표적이다. 전시, 공연, 레저 등 다양한 문화 행사를 할인가로 제공하며 회원이 쉽게 즐기도록 '문화타운'을 오픈했다. 문화타운에서는 CJ ONE 문화 초대 프로모션 이벤트를 한 눈에 확인한다.

모든 회원이 이용할 수 있는 '에듀타운'도 오픈해 디지털 교과서, 영어 교육, 원데이 클래스 등을 CJ ONE 포인트로 체험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김우상 CJ올리브네트웍스 데이터사업팀장은 “포인트 이용뿐 아니라 CJ ONE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도 많은 관심을 보인다”면서 “올해도 월 평균 300 만명이 이용하는 CJ ONE 앱을 통해 세대를 아우르는 생활문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