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튜닝, 매매 등 장안평 자동차 정보 한 눈에" 블록체인 더한 포털 구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시는 장안평 일대 자동차산업 정보를 통합 제공하는 '자동차산업통합정보시스템'(jac.or.kr)을 구축하고 12일부터 운영한다.

서울시민은 자동차산업 통합정보시스템을 통해 자동차 산업과 관련된 정보와 중고차, 부품, 정비 등 필요한 서비스를 손쉽게 제공 받을 수 있다.

중고차 매물 정보, 신·중고부품, 재제조부품 등 정보를 지역 사업자가 자발적으로 참여해 정보를 제공한다. 시스템 내 미니홈페이지를 만들어 직접 사업장을 홍보할 수 있다.

자동차산업통합정보시스템은 매매, 부품, 정비, 재제조, 튜닝 등 장안평 일대 다양한 산업 정보를 데이터화해 제공한다. 구매부터 실제 장착까지 원스톱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한다.

자동차 부품관리 시스템의 경우 신부품, 재제조부품, 중고부품 등 부품 공급 사업자를 위한 부품 라이브러리를 구축한다. 자동차 부품 관리 전용 모바일앱을 개발해 사업자가 직접 부품을 등록하고 온라인상으로 구현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존 중고차매매사이트와는 달리 서울시 스마트도시담당관에서 시범사업으로 적용한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해 입력된 데이터에 대한 위변조를 방지하고 업체 내부 시스템 흐름을 추적한다.

자동차 매매관리 서브시스템은 1차로 장안평 중고차매매조합(JAUTO) 시스템과 연동해 매물정보를 받고 2차로 해당 매물이 서울시 블록체인으로 등록되면 블록체인 등록 마크가 표기된다.

향후 주민 요구사항을 반영해 통합정보포털 별도 운영기구를 구성하고 지속가능한 장안평 브랜드 강화를 위한 사업을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강맹훈 도시재생실장은 “통합정보포털을 통해 장안평이 자동차 애프터 마켓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의 한 중고차 매매시장.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서울의 한 중고차 매매시장.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