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TV로 '홈트'한다..삼성 헬스(Samsung Health)앱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 스마트 TV용 삼성 헬스 서비스 개시
<삼성 스마트 TV용 삼성 헬스 서비스 개시>

삼성전자가 27일 '삼성 헬스(Samsung Health)' 스마트 TV용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한국, 미국, 영국 등 주요 국가에 출시했다. 모바일에만 제공되던 삼성 헬스 서비스를 QLED TV를 비롯한 2020년형 삼성 스마트 TV를 통해 대화면으로 즐길 수 있게 됐다.

스마트 TV용 삼성 헬스는 사용자가 미리 설정한 난이도에 맞춰 유산소 운동·스트레칭·근력 운동·요가 등 홈 트레이닝 영상을 추천해 줄 뿐만 아니라 명상과 수면을 돕는 마음 건강 챙김 콘텐츠도 제공한다. 특히 △수면·명상 부문 1위 앱으로 잘 알려진 '캄(Calm)' △국내외 유명 스포츠 트레이너의 운동 노하우를 영상으로 제공하는 '300핏(300fit)' △홈 피트니스 전문 유튜브 '와썹가이즈' △통합 건강관리 플랫폼 'SHP(Smart Healthcare Pal)' △'건강한 홈트 연구소' 등과 협업해 다양한 헬스케어 콘텐츠를 무료로 제공한다.

삼성 스마트 TV용 삼성 헬스 서비스 개시
<삼성 스마트 TV용 삼성 헬스 서비스 개시>

삼성 헬스 TV 앱에는 '루틴(Routines)' 기능이 있어 선호하는 운동과 시간을 정해 두면 TV 시청 중에도 운동할 시간을 알려주고 적절한 운동을 추천해 준다.

삼성 헬스 계정이 있는 다른 사용자와 기록 대결을 할 수 있는 '챌린지' 프로그램도 있어 재미 요소를 더했다.

이 밖에 사용자가 모바일에서 삼성 헬스에 기록한 걸음수·수면·칼로리 소비 등 정보를 TV 앱의 대시보드에서 큰 화면으로 확인할 수 있다. 반대로 TV 앱을 활용해 운동한 기록을 모바일 기기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원진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최근 세계적으로 홈 트레이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면서 “소비자들을 위해 고화질 대화면으로 헬스케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TV용 앱을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삼성 헬스 TV용 앱의 국내 출시를 기념해 6월 30일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며, 자세한 내용은 삼성닷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