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중기중앙회·생기원과 뿌리산업 협력 MOU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산업통상자원부는 28일 경기도 시흥시 뿌리기술지원센터에서 중소기업중앙회, 생산기술연구원과 '뿌리산업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력은 산업부와 중소기업 애로사항을 대변하는 중기중앙회, 뿌리기업에 기술·인력을 지원하는 생기원이 최초로 손을 잡은 3각 협약이다.

산업부, 중기중앙회·생기원과 뿌리산업 협력 MOU

산업부는 차세대 뿌리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고, 중기중앙회는 올해 신설되는 소재·부품·장비(소부장) 산학협력단 지원 대상(2020년 200억원) 뿌리기업을 발굴한다. 생기원은 뿌리기업 애로기술 해소 등 현장지원을 담당한다.

이날 표면처리, 금형 등 뿌리조합 이사장들과의 간담회도 열렸다. 뿌리업계 다양한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한편 산업 발전을 위한 민·관 협력 사항을 함께 고민했다. 산업부는 이 날 건의된 정책 중 교육센터 설립, 납품단가 조정 우수기업 인센티브 제공, 지원체계 개선을 긍정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전용자금은 중장기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성윤모 산업부 장관은 “4차산업혁명 등 새로운 변화에 맞춰 뿌리산업의 근본적 변화를 모색해야 하는 엄중한 상황”이라면서 “뿌리기업의 코로나19로 인한 단기적 애로 해소 방안과 차세대 뿌리산업 경쟁력 강화방안을 조만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성 장관은 간담회에 앞서 반도체 장비 부품 전문업체 동원파츠를 방문해 임직원을 격려했다.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