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협회-리츠협회, 공모리츠 활성화 MOU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나재철 금융투자협회 회장(왼쪽)과 김대형 리츠협회 회장이 24일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리츠시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금융투자협회)
<나재철 금융투자협회 회장(왼쪽)과 김대형 리츠협회 회장이 24일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리츠시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금융투자협회)>

한국금융투자협회(회장 나재철)와 한국리츠협회(회장 김대형)는 24일 서울 여의도 금투센터에서 리츠시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로 금투협과 리츠협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에게 △리츠를 활용한 기업자금조달을 활성화하고 △국민에게 다양한 부동산 간접투자 상품을 제공해 부동산시장 쏠림 현상 완화와 소득증대에 기여하기로 했다. △나아가 자본시장과 리츠시장간 동반성장을 위한 다양한 해법을 찾기 위해 전략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업계 전문가들과 '리츠시장발전협의체'를 신설해 공모리츠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과제도 발굴하는데 나선다. 리츠시장 붐업을 위한 세미나, 토론회 등 정책세미나와 홍보 활동도 적극 추진키로 했다.

나재철 금투협 회장은 “지난 10년간 리츠시장 수탁고는 연평균 24.1% 성장했지만 대다수 리츠가 기관과 외국인 중심으로 성장해 일반 투자자에게 리츠로 인한 소득증가 체감효과는 낮았다”며 “사모 중심의 리츠시장을 자본시장 기반의 공모중심으로 변화시키고 리츠시장의 규제 패러다임을 개선해 리츠 활성화가 국민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새로운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