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클라우드 기반 객실관리 시스템 '와이플럭스 RMS'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야놀자, 클라우드 기반 객실관리 시스템 '와이플럭스 RMS' 출시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총괄대표 이수진)는 KT(대표 구현모), 머큐리(대표 황하영)와 공동 개발한 클라우드 기반 객실관리 시스템 '와이플럭스 RMS'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와이플럭스 RMS는 야놀자의 호텔 운영 소프트웨어에 KT의 사물인터넷(IoT) 하드웨어를 접목한 객실관리 시스템이다. 호텔의 모든 서비스를 언택트 방식으로 제공한다. 올해 하반기 국내 상용화를 시작으로 내년 상반기 중 글로벌 시장에도 선보일 계획이다.

고객은 투숙객 전용 페이지인 '와이플럭스 게스트 포털'에 접속할 수 있다. 모바일로 체크인 체크아웃, 객실 정비 등의 서비스 요청과 키리스 방식의 객실 출입, 실내 조명·온도 조절을 포함한 객실 제어가 가능하다. 동반 투숙객과 포털을 공유하는 다인 접속 기능도 제공한다. 향후 체크인〃체크아웃 시간 조정, 부대비용 결제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호텔 운영 및 관리의 전 과정도 클라우드 기반으로 통합된다. 전용 서버와 기기 필요 없이 직원들이 개인 모바일 기기로 근무자 시스템에 접속 가능해 운영 비용이 절감된다. 고객의 입·퇴실 현황, 재실 유무, 객실 상태 등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호텔용 인공지능 TV인 '와이플럭스 TV'도 선보인다. 야놀자 플랫폼과 자동 연동돼 투숙 중인 호텔과 주변 관광지 정보를 제공하고, 레저 및 액티비티 상품을 추천한다. KT 기가지니를 통해 음성 명령으로 다양한 IPTV 콘텐츠도 이용할 수 있다.

온남석 KT 이머징단말사업담당 상무는 “야놀자, 머큐리와 함께 호텔에 IoT 기술을 접목시켜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대가 크다”며 “야놀자의 여가 플랫폼과 KT의 ICT 기술을 결합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성철 야놀자 사업개발실장은 “와이플럭스 RMS는 전에 없던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호텔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업계를 선도하는 트래블 테크 기업으로서 여가산업의 기술 혁신을 이끌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형두기자 dud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