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그린뉴딜 발맞춰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 박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나주시 출자·출연기관 운영심의위원회는 최근 나주시청 이화실에서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을 의결했다.
<나주시 출자·출연기관 운영심의위원회는 최근 나주시청 이화실에서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을 의결했다.>

나주시가 한국판 뉴딜과 전남도 그린뉴딜에 발맞춰 에너지 신산업 발굴 및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3일 시에 따르면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 관련해 최근 전문기관 타당성 검토 및 설문조사 등의 절차를 거쳐 전남도와 출연기관 설립 1차 협의를 마쳤다. 전문기관 타당성 검토 설문결과,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에 대해 시민 78.3%·전문가집단 77.1%가 찬성 의견을 냈다. 아울러, 혁신도시 공공기관과 대학·연구소 등 11개 기관이 빛가람에너지재단 참여를 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지난 21일 시 출자·출연기관 운영심의위원회서 빛가람에너지재단 설립을 의결함에 따라 전남도 출자·출연기관 운영심의위원회 조례 제정과 행정안전부 고시 신청, 재단법인 설립 허가 절차 등을 거쳐 연내 재단을 출범시킬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정부 에너지수도 사업계획은 오는 2025년까지 약 2조원이 투입되는 대형 프로젝트다”며 “에너지수도 사업 정책개발과 신산업 발굴·에너지공기업과의 협업·에너지 복지 수요 문제 등을 선제적으로 대응키 위해선 에너지재단 설립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나주=고광민기자 ef7998@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