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준 KERI 연구원, IEC YP 한국대표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경준 연구원(왼쪽)이 이승우 국가기술표준원장으로부터 YP 한국대표 임명장을 받았다.
<이경준 연구원(왼쪽)이 이승우 국가기술표준원장으로부터 YP 한국대표 임명장을 받았다.>

이경준 한국전기연구원(KERI) 시험기획실 선임연구원(개폐장치표준개발팀장)이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차세대 표준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인 '2020 IEC Young Professionals(IEC YP)'에 참가할 한국 대표로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이 연구원을 포함해 3명을 선발, IEC YP 참가를 지원한다.

이 연구원은 IEC YP에서 고압 개폐장치 및 제어장치 분야 국내기업 목소리를 대변한다. 세계 표준 전문가와 네트워킹을 구축하고 표준 강국 대한민국 위상 강화 활동도 펼친다.

IEC는 세계 25~38세 청년 유망 전기·전자분야 인재를 차세대 국제표준 전문가로 육성하고자 2010년부터 'IEC YP'를 운영하고 있다.

이 연구원은 '고압 개폐장치 및 제어장치' 분야에서 IEC 기술위원회(IEC TC17) 전문가로 활동 중이며 이 분야 국내 전문위원회에서 간사를 맡고 있다.

창원=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