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한국형 AI 제조 플랫폼 구축 나선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N, 한국형 AI 제조 플랫폼 구축 나선다

NHN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도하는 민관 협력 'AI 제조 플랫폼〃KAMP' 구축에 나선다.

한국형 AI 제조 플랫폼 'KAMP'는 클라우드의 데이터 운영 인프라를 기반으로 제조 AI 전문가들과 협력해 제조 특화 플랫폼으로 구축된다. 2022년 하반기까지 총 3단계에 걸쳐 추진될 계획이다.

1단계는 제조플랫폼 인프라 구축 단계로, 현장 중심 사전 컨설팅을 실시하여 맞춤형 제조 솔루션을 선정한다. 제조 분야 전문 공급 기업과 함께 솔루션을 검증하는 과정을 거쳐, AI 표준 모델 등 제조 데이터 활용을 기반을 마련한다.

KAMP 중심 클라우드 기반 AI 스마트공장 확산이 본격화될 2단계에서는 제조 혁신에 필요한 솔루션 구매가 가능한 솔루션 스토어를 구축, 운영한다. 제조기업이 원하는 솔루션을 직접 검색하고, 맞춤형 솔루션을 구매하거나 원하는 솔루션을 직접 개발할 수 있도록 해 지속성장형의 개발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마지막으로 KAMP를 통해 창출된 양질의 제조데이터를 기업 간에 직접 거래할 수 있는 데이터 유통 채널을 마련하고 마이제조데이터 시장을 활성화한다. 제조데이터 거래 활성화를 위한 AI 기반의 제조데이터 추천 서비스 등을 적용하는 등 거래 편의성을 최우선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백도민 NHN 최고정보책임자(CIO)는 “정부 주도 중소 제조기업을 위한 플랫폼 서비스에 NHN이 보유한 클라우드, AI 기술력을 적용, 구축하는 것은 기술 상생 측면에서도 매우 의미 있는 사업”이라며, “KAMP는 민간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AI 스마트공장화를 지원하는 세계 최초 AI 중소벤처 제조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