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파워텔, 운전자 안면 실시간 모니터링 '파워 DSM'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파워텔, 운전자 안면 실시간 모니터링 '파워 DSM' 출시

KT파워텔이 차량용 전장 솔루션 전문기업 모본과 운전자 상태 실시간 모니터링 솔루션 '파워 DSM'을 출시한다.

'파워 DSM(Driver Status Monitoring)'은 차량에 설치된 단말을 통해 운전자의 동공, 표정 등을 인식하고, 사고 위험 행동 시 경보음을 울려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얼굴 전체 윤곽과 눈, 코, 입을 포함한 83개 좌표를 기준으로 얼굴 측면까지 감지한다. 졸음, 전방미주시, 휴대폰 사용, 흡연 등 사고 위험 행동을 실시간으로 감지한다.

근적외선 카메라로 야간 운전, 터널 안 등 어두운 환경에서도 원활한 인식이 가능하다.

사고 위험 행동으로 인해 단말에서 경고가 발생한 경우 관련 데이터가 KT파워텔의 IoT 솔루션을 통해 서버로 실시간 전송되고, 이를 PC 관제 프로그램에서 확인해 운전습관 개선 및 사고 방지에 활용할 수 있다.

김윤수 KT파워텔 대표는 “지난달 KT그룹 IoT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비전을 선포한 이후 새롭게 선보이는 모빌리티 분야 IoT 상품”이라며 “기업 고객이 차량 관리 효율화를 통해 운영 비용을 절감하는 데 도움이 되는 현장 필수 IoT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려아연은 이달 중 파워 DSM을 도입할 예정이다. 고려아연 관계자는 “운송 직원의 운전습관 데이터를 차량 관리 시스템에 통합, 업무 안전성을 높일 수 있어 '파워 DSM'을 도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운전자 상태 실시간 모니터링 솔루션 파워 DSM
<운전자 상태 실시간 모니터링 솔루션 파워 DSM>

손지혜기자 j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