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삼성서울병원-더존비즈온, '정밀의료 빅데이터 사업' 본격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16일 더존ICT그룹 강촌캠퍼스에서 정밀의료 빅데이터 인공지능(AI) 산업 선도 협약식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된 가운데, 협약식 현장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고상백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연구처장, 김용우 더존ICT그룹 회장, 이재수 춘천시장, 한기호 국회의원, 최문순 강원도지사, 김헌영 강원대학교 총장, 김경구 강원도 데이터산업과장, 서광희 더존비즈온 헬스케어솔루션사업본부 본부장, 송호철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대표. 더존비즈온 제공
<16일 더존ICT그룹 강촌캠퍼스에서 정밀의료 빅데이터 인공지능(AI) 산업 선도 협약식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된 가운데, 협약식 현장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고상백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연구처장, 김용우 더존ICT그룹 회장, 이재수 춘천시장, 한기호 국회의원, 최문순 강원도지사, 김헌영 강원대학교 총장, 김경구 강원도 데이터산업과장, 서광희 더존비즈온 헬스케어솔루션사업본부 본부장, 송호철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대표. 더존비즈온 제공>

삼성서울병원(원장 권오정)과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은 강원도(도지사 최문순)가 추진하는 '정밀의료 빅데이터 서비스 플랫폼 구축사업'을 위해 16일 더존ICT그룹 강촌캠퍼스에서 '정밀의료 빅데이터 인공지능(AI) 산업 선도 협약식'을 개최했다.

삼성서울병원과 더존비즈온은 '강원도 정밀의료 빅데이터 서비스 플랫폼 구축사업'의 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이 사업은 강원도가 144억원을 지원하고 더존비즈온 등 참여기업이 현물출자 등 방식으로 123억 원을 투자해 총 267억 원 규모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강원도를 4차 산업 핵심인 정밀의료 빅데이터 산업 메카로 육성하고자 역점을 두고 추진 중이다.

더존비즈온은 빅데이터, AI, 클라우드, 블록체인 등 최신 ICT 기술을 정밀의료 플랫폼에 적용할 예정이다. 지난 15일 이와 관련 삼성서울병원과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강원도, 한국정보화진흥원, 더존비즈온, 강원대학교가 같은 날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한 '데이터 퍼스트! 강원 빅데이터 포럼 2020' 행사 일환으로 마련됐다.

협약식 현장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이재수 춘천시장, 한기호 국회의원, 김헌영 강원대 총장, 김용우 더존ICT그룹 회장, 고상백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연구처장, 서광희 더존비즈온 헬스케어솔루션사업본부 본부장, 송호철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대표 등 최소 인원이 참석했다.

온라인으로는 이규성 삼성서울병원 연구부원장, 이승준 강원대학교병원 병원장, 김태곤 분당차병원 진료부원장, 정훈재 부민병원 병원장, 신상철 이원다이애그노믹스 대표, 이창재 대웅제약 부사장, 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 구태언 법무법인 린 변호사, 허기준 비플러스랩 대표, 빈준길 뉴로핏 대표, 김현갑 디큐 대표 등 컨소시엄 참여 기관이 함께했다.

강원도는 정밀의료 빅데이터 서비스 플랫폼 구축으로 다수 대형병원이 참여하는 양질 의료 데이터 수집 기반을 구축한다. 이를 바탕으로 제약회사, 의료솔루션기업, 스타트업에 임상, 유전체, 의료영상, 라이프로그 등 다양한 의료 데이터뿐만 아니라 데이터 분석을 위한 AI기술과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컨소시엄을 주관하는 삼성서울병원은 본 사업으로 빅데이터 기반 의료 혁신을 주도함으로써 중증·희귀질환 환자 치료에 기여한다. 최근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데이터 품질인증 심사에서 국내 병원 최초로 CDW 처방 부분 데이터베이스 최고 등급인 '플래티넘 클래스'를 획득한 바 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강원도가 정밀의료 빅데이터를 기반한 AI 산업을 선도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면서 “나아가 정밀의료 빅데이터 산업 활성화, 생태계 확장, 인재 육성 등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