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메이커스, 크리스마스 맞아 제품 기부 진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카오메이커스, 크리스마스 맞아 제품 기부 진행

카카오메이커스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그룹홈과 시설 아동에게 양말 4000켤레를 기부한다고 24일 밝혔다.

카카오메이커스는 11월 26일부터 12월 2일까지 PB브랜드인 메이커스 프라임의 '직각양말' 주문을 오픈했다. 양말 한 세트 판매 당 양말 1개를 기부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메이커스프라임은 주문한 만큼 제품을 만들어 재고 없는 생산을 추구하는 카카오메이커스의 지향점을 반영한 PB 브랜드다. 지난 11월 친환경 브랜드로 리뉴얼했다.

카카오메이커스는 메이커스프라임 베스트셀러 아이템 중 하나인 직각양말 원사량을 두 배 높여 한겨울에도 따뜻하게 신을 수 있으며, 상품도 구매하고 기부도 할 수 있는 제품으로 선보였다.

총 판매된 수량은 4000세트로 카카오메이커스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창연) 통해 그룹홈과 시설 아동에게 양말 2000켤레를 전달했다.

나머지 2000켤레는 2021년 1월 중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지역본부를 통해 추가 기부할 예정이다.

카카오커머스 관계자는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맞아 마음까지 따뜻해 질 수 있는 기부 프로모션에 많은 고객들이 참여해주신 덕에 당초 목표치에 두 배가 넘는 수량의 제품을 기부하게 됐다”면서 “힘든 시기지만 즐겁고 따뜻한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