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 경기위원 세미나 개최… “공정한 판정으로 신뢰 심어줄 것”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기위원 세미나 전. 사진=KPGA
<경기위원 세미나 전. 사진=KPGA>

한국프로골프협회(KPGA)가 '2021 KPGA 경기위원 세미나'를 개최했다.

15일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한화 드림파크 컨퍼러스 홀에서 열린 KPGA 경기위원 세미나는 올바른 경기위원의 역할과 자세, 코스 관리의 철학, 골프 룰 교육 등을 포함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아래 진행됐다.

지역 및 팀별로 나뉘어 2020 시즌을 돌이켜 보고 KPGA 주관 대회의 질적 향상을 위한 개선 사항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2021 시즌 최종 선발된 경기위원들은 총 65명으로 코리안투어 경기위원 9명, 스릭슨투어 경기위원 11명, 지역 경기위원 45명으로 구성됐다. 지역 경기위원은 각 급 투어의 지역 예선전과 회원 선발전에서 경기위원의 역할을 수행한다.

KPGA 김태연(65) 경기위원장은 “2021 시즌 함께할 경기위원들과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상호 간 다양한 의견을 나누며 팀워크를 한 층 더 강화했다”며 “판정에 대한 공정성과 원활한 경기 운영으로 선수들 그리고 팬들에게 강한 신뢰를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2020 시즌 '올해의 경기위원'으로 선정된 KPGA 코리안투어 최병복(59) 경기위원에 대한 시상도 있었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