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 美 IIHS 가장 안전한 차 14개 모델 등극 '신기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볼보자동차 14개 모델이 미국에서 가장 안전한 차에 올라 신기록을 다시 썼다.

볼보는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 최신 충돌 테스트 평가에서 S90과 크로스컨트리 V90 등 5개 모델이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로 추가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볼보자동차 14개 모델이 미국에서 가장 안전한 차에 선정됐다. 볼보 모델 라인업.
<볼보자동차 14개 모델이 미국에서 가장 안전한 차에 선정됐다. 볼보 모델 라인업.>

올해 2월 TSP+ 9개 모델 선정에 이어 5개 모델이 추가되며 볼보자동차는 총 14개 모델이 TSP+에 이름을 올렸다. 2013년 TSP+ 신설 이후 역대 최다 선정 기록이다.

IHS는 자동차 충돌 피해를 줄이기 위해 1959년 설립한 비영리 기관이다. 첨단 설비를 갖춘 차량 연구 센터에서 북미 지역 신차를 대상으로 테스트를 거쳐 안전 등급을 발표한다. 테스트에서 우수 등급 이상을 기록한 모델을 대상으로 톱 세이프티 픽(TSP)과 TSP+를 뽑는다.

앤더스 구스타프손 볼보자동차 미국법인 최고경영자(CEO)는 “볼보는 오랜 시간 안전 기록을 세워왔다”면서 “볼보 역사에 새로운 기록을 추가하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