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칠승 “젊은 기업가에 '기회의 열쇠' 줄 것"...포브스 선정 글로벌 리더 15人에 축하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청년 스타트업의 정책 참여 기회를 더 넓히고 혁신으로 무장한 젊은 기업가에게 '기회의 열쇠'를 드리기 위해 더욱 분발하겠다”고 21일 밝혔다.

권 장관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포브스가 선정한 2021년 '아시아 30세 이하 글로벌 리더'에 한국 스타트업 대표가 15명 선정된 사실을 축하하며 이처럼 말했다.

권 장관은 “이번에 선정된 스타트업 모두 정부의 창업지원프로그램을 통해 성장할 수 있었다”면서 “정책집행자로서 뿌듯함과 더 큰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포브스는 매년 미국, 캐나다,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등 지역별로 금융·벤처캐피털(VC), 소비자 기술, 기업 기술, 예술 등 10개 분야의 30세 이하 청년 리더를 분야별로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아시아는 분야별 30명씩 총 300인을 선정한다.

이번에 발표된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에 우리나라는 총 23인이 선정됐다. 15명은 스타트업 대표다. 김기민 더카본스튜디오 대표, 이상민 뉴빌리티 대표, 황태일 글로랑 대표, 최훈민 테이블매니저 대표 등이 이름을 올렸다.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제2벤처붐 챌린지를 상징하는 두 엄지를 맞댄 수어를 들어보이고 있다.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제2벤처붐 챌린지를 상징하는 두 엄지를 맞댄 수어를 들어보이고 있다.>

유근일기자 ryuryu@etnews.com